광명시 종합대책 보고회 개최
광명시 종합대책 보고회 개최
  • 박준규기자
  • 승인 2021.09.13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대응 추석 명절 안전하게 대처 

 

광명시청 중회의실에서 ‘코로나19 대응 추석 명절 종합대책 보고회’가 열리고 있다. 
광명시청 중회의실에서 ‘코로나19 대응 추석 명절 종합대책 보고회’가 열리고 있다. 

 

광명시는 13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박승원 광명시장, 이종구 부시장과 간부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대응 추석 명절 종합대책 보고회’를 개최했다.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상황에서 맞이하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열린 이번 보고회에서는 시민이 안전하고 편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분야별, 상황별 종합대책을 발표했다.

시는 추석 연휴 종합상황반을 총괄반, 재해·재난대책반, 교통대책반 등 총 11개 반 200여명으로 구성하여 18일부터 22일까지 각종 상황에 대한 신속한 대응체계를 확립해 나갈 계획이다.

추석 연휴 이동인구 증가에 따른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자 KTX 광명역 및 지하철역, 광명메모리얼파크 등 이동인구가 많은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특별방역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며 장보기 인파가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대규모 점포와 전통시장에는 방역점검반을 운영하여 마스크 상시 착용, 사회적 거리두기 및 방역수칙 준수여부 점검 등 선제적 방역활동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또한 연휴기간 동안 코로나19 비상방역대책반과 선별진료소, 임시선별검사소를 운영하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대응하고 응급환자에 대비한 비상진료대책반 및 상황실을 운영할 예정이다.  

아울러 코로나19로 인해 더욱 힘든 상황에 놓인 취약계층을 위한 지원 및 나눔 사업도 추진하여 복지사각지대 돌봄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박승원 시장은 “수도권 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추석을 맞아 걱정스러운 마음이다.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방역과 비상대응체계 운영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말했다.

이어 “대규모 인구이동에 따른 코로나19 확산이 우려되는 만큼 시민 여러분께서도 연휴 동안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주시길 부탁드린다”며 “의심증상이 있을 경우에는 이동을 자제하고 코로나 검사를 받아 달라”고 당부했다.

박준규기자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