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부평구, 소상공인 마케팅 활성화 지원
인천 부평구, 소상공인 마케팅 활성화 지원
  • 이원영기자 
  • 승인 2021.07.26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회 40만원 9월 중 계좌입금 지급

[경기도민일보 인천=이원영기자]  인천 부평구는 8월 한 달간 제2차 ‘소상공인 비대면 마케팅 활성화 지원 사업’에 참가할 지역 내 업체 104곳을 모집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최근 2년간 모바일 비대면 광고시장이 급속히 성장한 상황에서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경제침체 분위기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마련한 것으로 지난 4월 1차에 이어 두 번째로 실시하는 사업이다. 

구는 제1차 사업을 통해 지역 내 소상공인 196개 업체에 각 40만원씩 총 7840만원을 지원했으며, 이중 93%의 업체가 마케팅 활성화 비용 지원에 긍정적으로 응답했다.

신청 대상은 2021년 연내 비대면 마케팅(온라인·모바일 앱·키오스크 무인결제시스템 도입 등)에 40만원 이상(부가가치세 제외)을 지출한 부평구 내 연매출 4억원 미만 소상공인이다. 제1차 사업에 지원을 받지 않은 경우 신청 가능하다.

신청일 기준 △소상공인 정책자금 지원 제외 업종 및 사치 향락적 소비·투기 조장업체 △대기업 운영 프랜차이즈 직영점 △휴업·폐업 업체 △비영리 사업자, 협회·단체로 고유번호증을 발급받은 업체 등은 제외된다.

구는 선정된 업체에 업체당 1회 40만원을 9월 중 계좌입금 방식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신청과 접수는 8월2일부터 31일까지 선착순으로 진행하며 신청은 인터넷 메일 접수와 방문 접수 두 가지 방식으로 가능하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부평구청 경제지원과(032-509-6568)로 하면 된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