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옹진군 암환자 영양식이 지원
인천 옹진군 암환자 영양식이 지원
  • 이만복기자
  • 승인 2021.07.20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결핍 사전 방지 맞춤형 서비스 제공
옹진군이 가정에서 치료 또는 요양 중인 저소득층 암환자를 대상으로 영양식이를 지원하고 있다.  
옹진군이 가정에서 치료 또는 요양 중인 저소득층 암환자를 대상으로 영양식이를 지원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인천=이만복기자]  인천 옹진군은 20일 가정에서 치료 또는 요양 중인 저소득층 암환자를 대상으로 영양식이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암은 국내 주요 사망 원인 1위로 기대수명(83세)까지 생존할 경우 5명 중 2명(37.4%)이 암에 걸릴 수 있지만 완치와 극복이 가능한 질병이므로 무엇보다 조기 발견과 적기 치료가 중요하다.

이에 옹진군보건소는 요양 중인 암환자의 영양개선과 관리를 위해 집에 머물고 있는 암환자를 대상으로 고영양 간편죽을 지원하고 방문건강관리 사업과 연계해 암환자의 건강관리를 돕는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암환자의 영양결핍은 면역력과 치료 효과를 낮추므로 식욕 개선방법을 안내하고 건강증진 사업과 함께 영양과 삶의 질을 개선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