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열두 달 테마가 있는 도서관
양주시, 열두 달 테마가 있는 도서관
  • 양주=나정식기자 
  • 승인 2021.01.25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김지안ㆍ임세원 작가 추천

양주시가 매월 특별한 테마를 정해 관련 도서를 선정하는 ‘열두 달 테마가 있는 도서관’을 운영 중이다.

이는 시민들에게 적시에 맞는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책읽기를 제공하기 위해서다. 

2월의 주제는 ‘희망을 노래하다’로 모두가 지치고 힘든 시기에 새로운 희망과 따뜻한 위로를 건네고자 선정했다.

테마 추천도서는 김지안 작가의 ‘내 멋대로 슈크림 빵’과 임세원 작가의 ‘죽고 싶은 사람은 없다’ 등 2권이다. 

김지안 작가의 ‘내 멋대로 슈크림 빵’(웅진주니어)은 아동에게 친숙한 소재인 슈크림 빵을 주인공으로 한 그림책으로 슈크림 빵들의 유쾌한 여정의 이야기를 통해 잔잔한 웃음과 교훈을 전한다.

임세원 작가의 ‘죽고 싶은 사람은 없다’(알키)는 정신과 전문의인 저자의 우울증 경험담과 자신이 만난 환자들의 다양한 사례 연구결과를 설명하며 삶의 의지를 찾을 수 있는 해법을 제시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등을 비롯해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시민들이 추천도서를 통해 마음의 위안을 얻고 새로운 희망을 가져보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주=나정식기자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