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미세먼지 신호등’ 6대 설치
안산시, ‘미세먼지 신호등’ 6대 설치
  • 안산=김성균기자
  • 승인 2020.11.16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수공원·선부광장 등 추가 
화랑유원지에 설치된 미세먼지 신호등. 
화랑유원지에 설치된 미세먼지 신호등. 

 

[경기도민일보 안산=김성균기자] 안산시는 16일 시민 왕래가 잦은 장소에 미세먼지 신호등 6대를 설치해 많은 시민에게 미세먼지 농도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 안산광장, 안산시청 앞 등 4곳에 미세먼지 신호등 4대를 설치하고 오염도를 색깔(좋음 파란색, 보통 초록색, 나쁨 노란색, 매우 나쁨 빨간색)로 표시해 시민이 한눈에 미세먼지 농도를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올해는 추가적으로 6대의 미세먼지 신호등을 △호수공원 △화랑유원지 △선부광장 △다문화공원 △성호공원 △대부동 행정복지센터 인근에 설치해 야외활동 중 미세먼지 정보를 쉽게 파악하고 건강을 보호할 수 있도록 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시민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도움이 될 수 있는 환경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며 “시민들이 안심할 수 있는 정책을 발굴하고 추진해 도움을 드리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