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노사민정협의회, 공동실천 선언하고 정기회의
안산시 노사민정협의회, 공동실천 선언하고 정기회의
  • 안산=김성균기자
  • 승인 2020.11.12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재해 예방 등 한뜻
윤화섭(앞줄 가운데) 안산시장이 12일 시청에서 열린 노사민정협의회 후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윤화섭(앞줄 가운데) 안산시장이 12일 시청에서 열린 노사민정협의회 후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안산시 노사민정협의회(위원장 윤화섭 안산시장)는 12일 시청 제1회의실에서 산업재해 예방과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민정 공동실천’을 선언하고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노사민정협의회는 선언문을 통해 △산업재해 예방 △국민의 생명과 건강보호 △고용안정 및 취약계층 지원 △경제위기 등을 상생과 협력으로 함께 극복하자는데 뜻을 모았다.

노동자, 기업체, 시민사회, 정부기관을 대표하는 분야별 위원이 3명씩 참여한 노사민정협의회는 2016년 3월 사무국 개소를 시작으로 그간 서로의 협력 활성화와 노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쳐왔다.

이를 통해 지난 2018년에는 고용노동부가 주관한 ‘지역 노사민정 협력 활성화 우수 자치단체 평가’에서 대통령상인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공동선언을 계기로 안산시가 산업재해 예방은 물론 코로나19 위기로부터 안전한 도시로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기초자치단체 중 전국 최초로 노동인권 조례를 제정한 안산시는 노동인권 기본계획 수립, 노동인권보호위원회 및 노동인권지킴이 운영, 취약계층 노동인권 보호 등의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안산=김성균기자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