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산재장애인협회 인천 중구지회
㈔한국산재장애인협회 인천 중구지회
  • 이만복기자
  • 승인 2020.10.21 1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 고구마 캐기 체험 행사 
장애인 고구마 캐기 체험 행사 후 한자리에서 사진을 찍고 있다. 
장애인 고구마 캐기 체험 행사 후 한자리에서 사진을 찍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인천=이만복기자] ㈔한국산재장애인협회 인천 중구지회(지회장 유광열)는 중구청 협찬으로 지난 20일 고구마 캐기 체험과 강화군 유적지 탐방을 유관단체 임원 및 20여명의 회원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했다.

코로나19로 회원들의 문화 활동 기회가 단절되고 집에서 소외된 생활 속에 ㈔한국산재장애인협회 인천 중구지회에서는 코로나19 거리두기를 하면서 10명씩 나누어서 15일간 김포시 대곶면 약암리 182번지 밭 1000여 평에서 감자 캐기 행사를 펼쳤다.

이날 참석한 정천용 인천시지회장은 격려사를 통해 “소외 받고 집에서 있는 장애인들이 농촌체험을 하면서 즐거움과 휠링할 수 있다는 자부심을 가질 수 있는 날이 자주 있기를 바란다”며 “오늘도 코로나 안전수칙을 잘 지켜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유광열 중구지회장은 “매해 물심양면으로 협찬해 주시는 중구청에 회원을 대표하여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수확한 농작물은 회원들에게 골고루 1박스씩 배분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